오피니언

[오늘의 트윗] 한인음식점이나 한인회관, 교회 등의 화장실에는...

[오늘의 트윗] '이기석(다니엘) 후보보다 조성훈(스탠) 후보의 영어가...

[오늘의 트윗] 한인회장 선거 때마다 단골 출마했다가...

[독자광장] 남의 시선과 체면

미국에 처음 와서 느낀 것은 미국인들이 남의 시선을 별로 의식하지 않는다는 것이었다. 더운 날에도 두터운 겨울옷을 걸치고 가는 모습을 심심치 않게 볼 수 있다.우리는 남의 시선을 의식하기 시작하면서 내적인 자유를 잃는다. 그 알량한 체면 때문이다. 체면을 중시하고 체면에 집착하면 체면이라는 오랏줄에 묶인 삶을 살게 된다....

[독자광장] 억울한(?) 소금

성경은 우리에게 세상의 소금이 되어야 한다고 말하고 있다. 항상 변하지 않고 요긴하게 쓰이는 존재가 되어야 한다는 가르침이다. 고대사회에서 소금은 아주 귀중한 재산이었다. 소금을 놓고 전쟁이 벌어지기도 했다. 심지어 소금은 화폐의 기능까지 했다. 로마시대에는 소금을 병사들 봉급으로 지급했다. 돈으로 사용된 이런 소금은 살...

[백복현 如先의 窓] 현관 앞

딸아이가 떠나던 날, 현관문을 열고 들어서니 빨간 실내화 두 짝이 나를 맞았다. 공항에서도 무덤덤하니 작별을 나누고 운전해 돌아왔는데, 정말로 아무렇지도 않았는데, 정작 문 앞에 놓인 신발 한 켤레가 가슴에 구멍을 만들었다. 일순간, 고향 집 사랑방의 섬돌 위에 놓여있던 친정어머니의 하얀 고무신을 본 듯 목이 멨다.초등학...

[오늘의 트윗] 미국 LA 등 큰 도시에는 무료법률상담소가 있다.

[오늘의 트윗] 해외동포들의 절반 이상이...

[독자광장] 멍청한 교통티켓 제도

A씨는 최근 집으로 날라온 교통위반 티켓 고지서를 받고 충격을 받았다. 가족 중 하나가 빨간 불에 서지 않고 우회전을 하다 카메라에 찍혔는데 벌금액이 각종 수수료까지 합해 500달러에 가까웠다.그냥 낼까 하다 이 문제를 해결해줄 수 있다는 광고를 보고 티켓 클리닉을 찾아갔다. 다행히 운전자가 몬 차는 본인이 아니라 A씨 ...

[민경훈칼럼] ‘공화국’과 ‘바나나 공화국’

1973년 10월 20일 리처드 닉슨은 엘리옷 리처드슨 법무장관에게 아치볼드 칵스 특별검사를 해임하라고 지시한다. 리처드슨이 이를 거부하고 사임하자 닉슨은 윌리엄 러클하우스 부장관에게 특별검사 해임을 지시한다. 러클하우스가 이를 거부하고 사임하자 닉슨은 로버트 보크 차관을 불러 특별검사 해임을 지시한다. 보크는 이를 받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