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노트9이 한수 위

"아이폰 XS보다 뛰어나"



  • 캐나다 한국일보 (editorial@koreatimes.net) --
  • 10 Oct 2018


갤럭시노트9.jpg

미국 유력 소비자매체 ‘컨수머리포트(CR)’가 애플 ‘아이폰XS’에 대해 삼성 ‘갤럭시노트9’보다 낮은 점수를 줬다.

컨수머리포트는 아이폰XS 출시 이후 최신 스마트폰을 평가한 결과 아이폰XS 맥스·아이폰XS가 각 82점으로 2∼3위에 올랐다고 밝혔다.

이는 평점 83점을 받아 1위를 유지한 삼성전자 하반기 전략 스마트폰 갤럭시노트9보다 낮은 것이다. 애플 아이폰XS 시리즈 다음으로는 삼성전자 갤럭시S9·S9플러스, 갤럭시S8·S8액티브·S8 플러스가 4∼8위를 차지했다.

 

컨수머리포트는 “아이폰XS는 배터리 지속 시간과 카메라 성능이 다소 개선됐고 새 프로세서로 휴대폰의 전반적인 성능을 향상시켰다”면서 “1위를 차지한 갤럭시노트9을 능가하지는 못했지만 비슷하게 가까운 성적을 냈다”고 평가했다.

컨수머리포트 테스트에서 아이폰XS는 배터리 지속 시간이 24.5시간, 아이폰XS 맥스는 26시간으로 전작인 아이폰X(19.5시간)보다 늘어났지만 갤럭시노트9(29시간)에 비하면 부족한 수준이다.

완전 충전에 걸리는 시간은 각 196분, 210분으로 갤럭시노트9(105분)과 비교하면 두 배나 길었다.

댓글을 달아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