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행 가방 열었더니.. 장어 우글우글

한인 2명 공항서 체포



  • 캐나다 한국일보 (editorial@koreatimes.net) --
  • 08 Feb 2019


장어.jpg

한국인 두 명이 장어 치어(새끼 물고기) 25만여 마리를 밀반출하려다 크로아티아의 국제공항에서 체포됐다고 AP, AFP 통신 등이 7일(현지시간) 보도했다.

각각 38세, 57세인 두 한국인 남성은 지난 6일 살아 있는 장어 치어 25만2천 마리를 여행 가방에 넣어 몰래 갖고 출국하려다 자그레브 공항에서 경찰에 붙잡혔다. 

 

이는 시장가로 약 18만 유로(약 27만 달러)에 달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당국은 이들이 보호받는 천연자원을 훼손한 혐의를 받고 있다며, 유죄 판결을 받는다면 수감될 것이라고 말했다.

압수된 장어 치어는 자그레브 동물원에 보내졌다. 
 

전체 댓글

댓글을 달아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