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니스 스타 탄생



  • 유지훈 (editor@koreatimes.net) --
  • 18 Mar 2019


테니스신데렐라_미시사가 비앙카.jpg

17일 미국 캘리포니아주에서 열린 여자 프로테니스 BNP 파리바 오픈 결승전에서 온주 미시사가 출신 10대 소녀 비앙카 앤드리스쿠(18)가 독일의 강호 안젤리크 케르버에 2-1 승리를 거두는 파란을 일으키며 우승했다.    

Video AD

댓글을 달아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