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축구 볼리비아에 1-0

이청용 후반 결승골



  • 캐나다 한국일보 (editorial@koreatimes.net) --
  • 22 Mar 2019


이청용.jpg

한국 축구대표팀이 후반 막판에 터진 이청용의 결승골을 앞세워 볼리비아를 꺾었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축구대표팀은 22일 울산문수축구경기장에서 열린 국제축구연맹(FIFA) 랭킹 60위 볼리비아와 평가전에서 후반 40분 이청용의 헤딩 결승골이 터지면서 1-0으로 이겼다.

이청용은 수비수 홍철이 왼쪽 측면에서 올린 크로스를 골지역 오른쪽에서 상대 수비를 앞두고 헤딩으로 볼리비아의 골망을 흔들었다. 

이청용은 헤딩 결승골 한방으로 '맨 오브 더 매치'로 선정됐다.

'18세 20일'로 태극마크를 처음 단 이강인(발렌시아)은 벤치에서 대기했지만 끝내 출전 기회를 잡지 못해 데뷔전 기회를 다음으로 미뤘다. 
 

Video AD

댓글을 달아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