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alk,Talk (캐나다 이야기, 정치글X)

티켓이 자동차 보험에 얼마나 영향을?
patuckjohn (johnpatu**@gmail.com) / 조회 : 866 / 추천 : 4 / 비추천 : 0 / Jul, 23, 07:37 PM

그간 운전하면서 실제 겪었던 상황과, 관련 사이트를 참고로

알아두면 나쁠 것 없는 티켓받을 시 영향을 미칠수 있는 자동차 보험 관련 입니다.

현재 살고있는 온타리오주를 기준으로 정리하였음.

1.스피딩티켓은 보험에 영향을 미치나?

당연히 보험에 영향을 주지만, 스피드 등급에 따라 보험 적용이 달라짐.

즉 15KM 오버인 경우와 50km 오버 당연히 보험 적용 요율이 틀려짐.

보험사들은 운전자가 벌금을 내거나 코트에서 유죄를 받고나서

driver abstract( 운전자 기록)에 기록될때까지는 위반 사실을 모른다고함,

다시말하면 코트에 이의신청하고 판결이 날때까진, 보험에 영향을 안받는다는 얘기로

해석됨.

보험사는 매년 renewal 처리하는 과정중 교통부와 보험자 driver abstract 체크하는 과정중

티켓을 확인 한다고도 함.

 

2.티켓종류별 보험에 영향을 미치는 정도

보험회사별 자체룰에 의해 보험율이 적용됨.

a)보통 하나의 마이너티켓은 올라도 조금 또는 안오름.

b)메이저티켓(스쿨존,스쿨버스 패스,50~60km 속도위반 등) 또는 여러개의

마이너티켓은 보험 인상.

c)벌점이 없는(no demerit point 0-15km) 티켓 일지라도 3년내 2개이상인 경우

보험에 영향을 받음(보험회사별로 틀림)

 

3.스피드티켓이 보험에 미치는 기간

처음 위반한 날로부터 3년

 

4. 속도위반별 벌금과 벌점

(Fine)

*일반도로/하이웨이

a) 1-19 km/h Over : Fine Is $2.50 키로당

b) 20-29 km/h Over : Fine Is $3.75 키로당

c) 30-49 km/h Over : Fine Is $6.00 키로당

d) 50 km/h Or More Over : 코트참석

*community safety zone(학교근처,데이케이센터,공원,놀이시설,양로원등)

a) 1-19 km/h Over $5.00 키로당

b) 20-29 km/h Over $7.50 키로당

c) 30-49 km/h Over 코트참석

(ticket point)

  • 16-29 km/h : 3 points
  • 30-49 km/h : 4 points
  • 50 km/h or more : 6 points
  • 50 km/h or more : 7 points

 

 

5.카메라 포토레이다에 의한 티켓이 보험에 끼치는 영향

누가 운전한질 모르기 때문에 보험에는 관계없고 자동차 등록주는 벌금만 내면됨.

 

6.온타리오 이외 캐나다 타주에서 스피딩 티켓시

캐나다 어디든 스피딩 티켓을 받으면 oop(out of provinve) speeding ticket이 driver abstract에 나타남.보험에 영향을 미침.

 

7.미국에서 운전중 스피딩 티켓시

미국 여러주와 캐나다 주들 간에는 reciprocal agreement 라는

스피딩 티켓에 대해 상호 운전자 정보를 교환하는 약정을 하였습니다.

이말인즉 내가 미국에서 스피딩 티켓받으면 여기 온주에서 보험에 영향을 받음.

온타리오는 현재 New york 주와 Michigan 주랑 상호 협약을 맺고 있음.

 

혹시 위의 언급된 사항중 수정할 사항이 있으시면 언급 바랍니다.

제목 작성자 작성일
게시판 분리 운영 (필독) [6] 웹관리자 20.07.22
캐나다 이야기 게시판 추가방침(계정 제한 관련) [2] 웹관리자 20.06.17
댓글운영원칙 [0] 웹관리자 20.01.21
Talk, Talk, Talk (토론마당) 추가 공지사항 [2] 웹관리자 19.10.08
온라인 독자 여러분께 알려드립니다. [7] 웹관리자 19.05.09
[온라인 이슈] 미국에서 인기가 높아지고 있는 음모론의 정체 [0] KimChangSoo 20.07.25
[캐나다 토막 상식] A Mari usque ad Mare [0] KimChangSoo 20.07.25
[토론토 이슈]판데믹이후 오프라인 매장을 철수한 기업들 [2] KimChangSoo 20.07.25
[캐나다 이야기] Tim Hortons의 사회적 거리 지키기 [0] KimChangSoo 20.07.24
[영어 이야기] 후회에 대한 표현 [0] KimChangSoo 20.07.24
[퍼 왔습니다] 갑자기 불어난 물에 잠겨버린 내 차... 이렇게 대처하면 됩니다 [1] KimChangSoo 20.07.24
[토론토 이슈] 토론토 다운타운 Airbnb 임대 전용 콘도의 공실률이 치솟았다고... [0] KimChangSoo 20.07.24
원기회복에 도움이 되는 영양성분 추천드립니다. [1] Anydramas2019 20.07.24
[한국 정보] 스쿨존에 대한 GPS 대응 [2] KimChangSoo 20.07.23
티켓이 자동차 보험에 얼마나 영향을? [3] patuckjohn 20.07.23
[토론토 이슈] 토론토시의 Dundas Street 이름 변경에 관한 이야기 [3] KimChangSoo 20.07.23
[토막 상식] 전기차 vs. 수소차 [0] KimChangSoo 20.07.22
욕을 잘하는 사람들 중 [2] 쿵쾅쿵광 20.07.22
[토막 상식] 집 사무실 알아볼 때 평수 쉽게 계산하는 방법 [1] KimChangSoo 20.07.22
캐나다에서는 미주 전용 변압기를 써야합니다. [2] 쿵쾅쿵광 20.07.22
조현병(정신 분열증) 치료 희소식 [3] 쿵쾅쿵광 20.07.22
계시판 분리 운영을 환영을 한다. [5] KimChangSoo 20.07.22
다양성, 평등, 포용성 [5] AnoneymousMask 20.07.21
하는 말하며 행동하는 꼬라지가 [4] AnoneymousMask 20.07.21
[토론토 이야기] 토론토 집값이 뛴 지역들 [4] KimChangSoo 20.07.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