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도 아티스트

너 나, 우리
Soo (soo**@wightman.ca) / 조회 : 863 / 추천 : 1 / 비추천 : 0 / Dec, 17, 04:44 PM

스러져 버린 별의
꺼져가는 빛 속에서도
우리는 영원을 믿어
맹세할 수 있다오
서로 홀로는 의미 없으니
이제 그대와 나,
우리라고 해 주오
내가 티끌이라도
그대가 한 알의
모래라고 해도
이렇게 우린 만나
영원을 얘기할 수 있으니
그대는 나의
나는 그대의
소망이 되어
세찬 바람 속에서도
꺽이지 않는 꽃이어라
우리 손이 하나로 마주쳐서
우리 사랑 햇살 되고
거름이 되어
벌 나비 노닐제에
우리 향기 그윽하리

제목 작성자 작성일
"나도 아티스트" 이용안내 [0] 웹관리자 20.12.10
A happy new year [1] JohnKwon 21.01.04
지난여름 생각하면 무엇해 그릴수 없는 걸 [1] JohnKwon 21.01.03
벽돌의 각을 맞춰 [1] JohnKwon 20.12.29
완성도를 높이자 [1] JohnKwon 20.12.26
merry X-mas [0] JohnKwon 20.12.25
X-mas eve [0] JohnKwon 20.12.24
태백산 [0] JohnKwon 20.12.24
창조&창작 [0] JohnKwon 20.12.23
추상화 [0] JohnKwon 20.12.20
너 나, 우리 [1] Soo 20.12.17
한려해상 [1] JohnKwon 20.12.16
한박자 쉬고 넘어가는 함백산 만항재 [1] JohnKwon 20.12.16
태백 호텔에 여장을 풀고 함백산 오르고 잡다 [1] JohnKwon 20.12.15
겨울풍경 [1] JohnKwon 20.12.14
작가를 보고 작품을 사나 작품을 보고 작가를 사나 [2] JohnKwon 20.12.13
가을천변 [0] JohnKwon 20.12.12
내 삶을 그림으로 채워도 나는 너를 이해 못하나 [1] JohnKwon 20.12.11
누가 그림을 아름답다 했는가 [1] JohnKwon 20.12.10
함백산 두꺼비 [1] JohnKwon 20.12.09
겨울작품 [1] JohnKwon 20.12.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