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mage.png

한 번의 샷으로 탈출하는 데 집중한다

골프칼럼

파 4홀에서 그린을 노린 세컨드샷이 짧아 벙커로 떨어졌다. 다행히 벙커턱이 높지 않고 볼도 모래 위에 가볍게 놓인 상태라 탈출이 그리 어려워보이진 않는다.홀까지는 약 40야드 거리...Read more...

image.png

잘 다루면 좋은 무기… 핸드 퍼스트는 금물

골프칼럼

아이언은 정확성이 우선인 클럽이지만 롱아이언의 경우 잘 활용하기만 하면 거리와 정확성을 모두 잡을 수 있는 좋은 무기가 된다. 기본적으로 롱아이언은 클럽 특징인 낮은 로프트 덕분에...Read more...

image.png

나무가 스윙을 방해할 때

골프칼럼

나무 밑에 볼이 놓인 상황은 완벽한 스윙을 구사할 수 없고, 좋은 결과를 얻는 것 또한 매우 힘들다. 완벽주의에서 벗어나 다소 엉성하고 짧은 스윙이라도 볼을 정확히 맞히는 데 집중...Read more...

image.png

볼은 벙커, 스탠스는 러프에서 샷하는 법

골프칼럼

스탠스를 러프에서 취해야 하는 벙커샷은 벙커와 발끝내리막이라는 두 가지 트러블 상황이 중첩된다. 이 상황에서 수많은 아마추어 골퍼들이 볼을 제대로 때려내지 못하거나 벙커를 벗어나지...Read more...

image.png

벙커샷에 대한 이해를 높이려면

골프칼럼

벙커는 아마추어 골퍼에게 두려움의 대상이다. 하지만 모래를 이해하면 벙커는 전혀 두렵지 않다. 임승언이 벙커샷에 대한 기본을 소개한다모래로 이뤄진 벙커는 페어웨이, 러프와 환경이 ...Read more...

image.png

안정된 어드레스 자세로 일관된 스트로크를

골프칼럼

그린에 안착한 볼이 홀에서 60피트 거리에 놓여 있다. 라이를 제대로 읽었지만 스트로크를 어느 정도 조절해야할 지 모르겠다.라이를 제대로 읽고 스탠스를 섰다면 스트로크 크기 조절이...Read more...

image.png

디봇 안의 볼 처리하기

골프칼럼

드라이버샷은 볼을 더 멀리 보내기 위한 수단이다. 반면 아이언샷의 생명은 정확성이다. 정확한 그린 공략만이 스코어를 잃지 않는 최소한의 방법이며, 또 결과에 따라 버디 찬스까지 노...Read more...

image.png

바람을 극복하기 위한 펀치샷

골프칼럼

코스 공략에서 가장 큰 변수로 작용하는 것이 있다면 단연 날씨다. 비나 눈, 바람 등이 코스 공략에 변화를 만들고, 또 몸 컨디션도 조절해야하기 때문이다. 특히 바람이 심하게불게 ...Read more...

image.png

내리막 경사의 벙커샷 성공하기

골프칼럼

벙커샷은 볼을 띄워 모래 밖으로 탈출시켜야 하기 때문에 경사면에 적지 않은 영향을 받는다. 특히 볼이 내리막 경사의 벙커에 놓여 있는 상황에서는 아무리 큰 로프트의 클럽을 사용한다...Read more...

image.png

그린에서 강한 골퍼가 되자

골프칼럼

드라이버샷은 쇼, 퍼팅은 돈이라는 골프 명언이 있다. 아무리 멋진 샷을 하더라도 퍼팅을 잘 못하면 의미가없다는 뜻이다. 당연히 퍼팅 실력이 골프 스코어에 가장 큰 영향을 끼친다. ...Read more...

image.png

어깨 움직임을 줄여 퍼트 똑바로 굴리기

골프칼럼

실패하지 않을 것 같은 짧은 거리의 퍼트를 자주 놓친다면 스트로크에 문제가 있을 수 있다. 이는 볼을 일정하게 똑바로 굴리지 못하는 것이가장 큰 이유다.만약 볼이 홀 왼쪽으로 빠진...Read more...

image.png

오르막 경사 공략은 어드레스부터

골프칼럼

거리부터 위압감이 느껴지는 파 5홀, 세컨드샷이 잘 맞았지만 볼이 경사면에 떨어졌다. 그린과 거리는 125 야드, 홀 옆에 붙이고 싶은 욕심이 앞서지만 경사면에서의 샷은 자신이 없...Read more...

image.png

정확한 피니시가 완벽한 스윙이다

골프칼럼

■하체를 이용해 다운스윙하라 스윙은 하나의 동작이다. 동작 하나하나 끊어지지 않고 물흐르듯이 자연스럽게 이어져야 한다.따라서 테이크백을 시작해 백스윙톱과 다운스윙, 임팩트까지의 동...Read more...

image.png

상체와 하체를 완벽히 분리하는 방법

골프칼럼

하체를 이용해 티샷을 하면 보다 강력하게 볼을 맞히게 되어 샷거리를 늘릴 수 있다는 말을 자주 듣는다. 그러나 하체를 사용하게 되면 몸의 균형이 흔들려 뒤땅과 토핑과 같은 미스샷이...Read more...

image.png

프린지에서 까다로운 퍼팅을 수월하게

골프칼럼

온그린에 실패한 볼이 프린지에 안착했다. 퍼터를 선택해 좋은 결과를 만들어내야 하지만 거리 조절이 힘들고 볼을 제대로 보내지 못한다.프린지에서의 플레이는 대부분 퍼터를 사용한다. ...Read more...

image.png

모래 장애물에 대한 두려움을 털어내라

골프칼럼

코스에는 다양한 장애물이 존재한다. 그 중 벙커는 가장 흔히 볼 수 있고, 그만큼 접할 상황이 잦다. 장애물이기 때문에 스코어를 잃는 요인이 되지만 극복한다면 스코어를 줄일 수 있...Read more...

image.png

원심력을 이용한 장타 만들기

골프칼럼

빠른 스윙스피드와 볼스피드를 내기 위해 단순히 강하게만 클럽을 휘두르고 있다. 하지만 좀 더 효율적으로 스피드를 내기 위해서는 골프 스윙의 원리를 파악할 필요가 있다.방향성과 더불...Read more...

image.png

똑바로 칠 수 있다면 파워를 더하자

골프칼럼

드라이버샷을 보다 멀리 보낼 수 있다면 코스 공략이 한결 수월해진다. 350야드 파4 홀에서 드라이버샷을 250야드를 보내면 100야드가 남는다. 반면 드라이버샷이 200야드라면 ...Read more...

image.png

프린지에서는 정확도 높은 퍼팅으로

골프칼럼

볼이 그린 가장자리, 즉 프린지에 놓였다. 어프로치샷보다 퍼팅을 하는 것이 유리하다는 것을 알고 있다. 하지만 프린지에서의 퍼팅은 방향 설정과 거리 제어를 어떻게 해야 하는지 모르...Read more...

image.png

코일링으로 스피드 창출하기

골프칼럼

스윙 스피드를 높여 장타를 구사하고 싶은 마음에 있는 힘껏 팔을 빠르게 휘두른다. 하지만 볼을 정확하게 맞히기 힘들고 생각만큼 장타가 나오지도 않는다.팔의 힘만 강하게 발휘함으로써...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