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모기지테스트.jpg

모기지 칼럼(62) - 코로나 이후를 위한 포석 '리버스 모기지'

김태완의 모기지 칼럼

근 2년 가까이 지속되고 있는 코로나19의 확산은 사람들의 일상을 완전히 바꿔 놓았습니다. 모기지 시장도 예외가 아닙니다. 사상 최저 이자율이 1년반 이상 유지되며 부동산과 모기지...Read more...

2모기지.jpg

모기지 칼럼(61) - 계약기간(Term)이 중요한 이유

김태완의 모기지 칼럼

모기지를 받을 때 최저 이자율이나 최대 모기지 금액보다 덜 중요하게 인식되는 것이 계약기간(term)입니다. 실제로 정기적으로 지불해야 하는 모기지 납부액을 계산할 때 영향을 주는...Read more...

1모기지테스트.jpg

모기지 칼럼(60) - 주택구매의 시작, 다운페이

김태완의 모기지 칼럼

주택구매는 가계의 경제활동 중 가장 규모가 큰 것에 해당합니다. 판매자에게 지불해야 할 매매대금 중 그 원천이 어디인가에 따라 다운페이먼트(down payment, 이하 다운페이)...Read more...

2모기지.jpg

모기지 칼럼(59) - 재무장관의 새 구두

김태완의 모기지 칼럼

연방 정부의 2021년 예산안이 지난 4월19일 발표되었습니다. 이번 예산안 중 눈에 띄는 것은 노년층과 아이들에 대한 지원 강화와 코로나 관련 대표적인 지원책인 CEWS, CRB...Read more...

부동산_모기지.jpg

모기지 칼럼(58) - 그때 그때 달라요

김태완의 모기지 칼럼

모기지를 받으려는 분들에게서 듣는 가장 대표적인 질문 두 가지는 가장 싼 이자율이 얼마예요? 그리고 고정이 좋아요, 변동이 좋아요? 입니다.렌더들이 인터넷 등을 통해 광고하는 이자...Read more...

2모기지.jpg

모기지 칼럼(57) - 브레이크 없는 주택시장

김태완의 모기지 칼럼

1년 넘는 팬데믹에도 불구하고 주택 시장은 천정부지로 날아오르고 있습니다. 단지 토론토나 밴쿠버 등 기존에 주택시장을 견인해 온 주요 대도시뿐만이 아니라 캐나다 전역에 걸친 현상으...Read more...

모기지.jpg

모기지 칼럼(56) - 이자율과 규제정책 변화

김태완의 모기지 칼럼

이곳에 살고 있는 우리가 피부로 느끼고 있듯이 캐나다의 코로나 대응책은 신속하고 과감합니다. 가장 많은 일반 국민이 혜택을 받은 CERB,그리고 자영업자들이 주요 대상인 CEWS,...Read more...

1모기지.jpg

모기지 칼럼(55) - 모기지 방정식

김태완의 모기지 칼럼

부자이발사(Wealthy Barber)시리즈로 유명한 캐나다의 금융 전문 작가 칠튼(David Chilton)은 그의 책 <부자이발사의 귀환(The Wealthy Barber...Read more...

부동산_모기지.jpg

모기지 칼럼(54) - 다가온 모기지갱신, 최적의 선택

김태완의 모기지 칼럼
  • 전승훈
  • 09 Feb 2021 11:37 AM  
  • 0  
  • 0  
  • 0

모기지는 새롭게 집을 구입할 때 얻는 것이거나, 아니면 기존에 가지고 있던 모기지를 변경하거나 크게 두가지 유형 중 하나에 속합니다.CMHC의 주택모기지 통계에 따르면 2020년 ...Read more...

모기지.jpg

모기지 칼럼(53) - 2021년 모기지 시장 전망

김태완의 모기지 칼럼

지난 2020년은 불가사의한 해였습니다. 누구도 예측하지 못한 코로나의 발생이 전 인류에 미친 파괴적인 영향은 차치하더라도 또 한가지 놀라운 현상은 주택시장의 활황입니다. 경제활동...Read more...

buy-a-house.jpg

모기지 칼럼(52) - 첫집 구매자 지원정책 2.0

김태완의 모기지 칼럼

자유당 정부가 2019년 3월 마지막 예산안에 포함시켜 모기지 업계에 많은 논란을 일으켰던 첫집 구매자 지원정책(FTHBI, First Time Home Buyer Incentiv...Read more...

모기지컬럼.jpg

모기지 칼럼(51) - '금융문맹'은 아니시죠?

김태완의 모기지 칼럼

11월이 다 가고 있습니다. 캐나다는 1, 2차 세계대전에 참전했던 대부분의 연합국들과 마찬가지로 11월11일을 현충일(Remembrance Day)로 기념합니다. 그래서 11월이...Read more...

모기지칼럼.jpg

모기지 칼럼(50) - 지금은 재융자의 시기

김태완의 모기지 칼럼

중앙은행은10월28일 기준금리를 0.25%로 동결했습니다. 최근 캐나다의 경기 회복세는 기대보다 양호하지만, 여전히 변동성이 크고, 경기침체는 당분간 지속될 것(3년간 경제 성장률...Read more...

저금리.jpg

모기지 칼럼(49) - '마이너스 금리'시대 정말 오나?

김태완의 모기지 칼럼

캐나다 중앙은행이 마이너스 금리라는 정책 수단을 서랍 속에 넣어두고 만지작 거리고 있습니다. 마이너스 금리는 말 그대로 이자가 영(zero)보다 적다는 뜻입니다. 현재 0.25%인...Read more...

모기지.jpg

모기지 칼럼(48) - 모기지 납부 연기 정책의 향방

김태완의 모기지 칼럼

코로나로 영향받은 일상이 벌써 봄, 여름 두 계절을 지나 이제 가을을 눈앞에 두고 있습니다. 여름이 지나며 수그러들 것으로 기대했던 예측은 그저 예측이었을 뿐, 이에 기반했던 여러...Read more...

모기지칼럼.jpg

모기지 칼럼(47) - 초저금리 시대의 모기지 선택

김태완의 모기지 칼럼

코로나에도 불구하고 6월에 주택시장이 반전 양상을 보이자, 시장 상승의 본격적인 신호라기보다는 3~5월 동안 팬데믹에 눌려 있던 실수요가 수면위로 올라 온 것이라는 분석이 설득력 ...Read more...

모기지.jpg

모기지칼럼(46)-'모기지 절벽'에 대처하는 방법

김태완의 모기지 칼럼

토론토의 6월 평균 주택 거래가격이 상승하고, 거래량도 지난해 대비 비슷한 수준까지 회복하자 전반적인 부동산 시장 및 경제 회복에 대한 낙관적인 전망이 심심찮게 나오고 있습니다. ...Read more...

모기지.jpg

모기지칼럼(45) - 이민자의 삶도 중요하다

김태완의 모기지 칼럼

CMHC가 6월 첫 주 발표한 보험가입 모기지 심사기준 강화 방침에 대한 논란이 지속되고 있습니다. 모두들 이구동성 문제 삼는 정책 시행 시기의 부적절성 이외에 정책의 주요 내용에...Read more...

모기지.jpg

모기지칼럼(44) - 암중모색하는 모기지 정책

김태완의 모기지 칼럼
  • 전승훈
  • 09 Jun 2020 09:05 AM  
  • 1  
  • 1  
  • 0

연방 모기지주택공사(CMHC)는 보험가입 모기지에 대한 강화된 심사기준을 지난주에 발표했습니다. 신용점수 상향조정(600→680), 소득대비 부채비율 하향조정(GDS 39...Read more...

모기지.jpg

모기지칼럼(43) - 뉴노멀 시대를 준비하자

김태완의 모기지 칼럼

지구에 잠시 머무는동안 선한 관리자로서의 의무를 다하지 못한 인류에게 징벌처럼 내려진 코로나는 모두의 바램과는 무관하게 단막극으로 끝나지 않을듯 합니다. 우리는 이제 뉴노멀(new...Read more...